검색

겔럭시 버즈 프로 & 버즈 라이브 리뷰


모든 이들이 줄없는 이어폰을 사용하고 있으니 왠지 본인도 있어야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. 유행 따라가야죠 ㅋㅋ.

갤럭시 프로와 라이브 두개 중 뭘 사야할지 고민을 진짜 일주일 내내 하다 결국 두개 다 사버렸습니다 ;ㅁ;ㅋ.


gif

당분간은 돈 생각하지 맙시다. 그냥 현재 즐거움을 느껴보자구요.


버즈 프로가 가장 최근에 나온건데요 색이 아주 마음에 들어요!

충전하는 선과 귓구뇽 팁 두세트가 각각 다른 크기로 들어있어요.


다른 겔럭시 버즈 시리즈와 다르게 생겼죠.

충전하는 선이랑 귓구뇽 팁 큰거 한세트가 있는데요, 이건 평생 안쓸것같네요.

콩팥같이 생겨서 귀여워요.


케이스는 둘 다 크기가 같고 생김새도 똑같아요.

(버즈 프로는 깜빡하고 사진 안찍음 ;ㅁ;)


버즈 프로:

귓구뇽 안 깊숙히 쑥 들어가고 다이나믹한 소리와 퀄리티가 아주 장난아님. 세상 모든 소리를 완벽 차단해주는 노이즈 캔슬링이 아주 신박하더라구요. 안좋은점은 이게 잘 벗겨진다는거에요, 특히 걸어다닐때. 안에 딱 자리잡지못하고 떨어져요. 그리고 이게 점점 굵어지는거라 시간지나면 귓구뇽이 늘어나는 고통이 있달까. 그리고 귀 밖으로 더 많이 나와서 옆으로 누우면 매우 불편하고 아파요. 잠자리엔 안쓸것같아요.

위에 말했던것처럼 노이즈 캔슬링 진짜 짱인데요. 옵션에 말을 하면 저절로 노이즈 캔슬링이 꺼지고 세상소리가 더 크게 들리고 음악소리가 줄어드는 기능이 있어요. 근데 이게 좀 예민해서 작은 기침이나 크흠, 헴 거리면 노이즈 캔슬링 꺼지고 음악소리 낮아짐 ;ㅁ;ㅋㅋ


버즈 라이브:

이게 뭐랄까.. 귀에 매달려있다고 해야하나.. 근데 똵 자리 잡고있어서 잘 안빠지고 더 안정감이 있어요. 귀 밖으로 안나와서 밤에 누워있으면 하나도 안불편해요 ㅋㅋ. 음색도 아주 좋고 특히 베이스가 크 ㅡ. 하지만 버즈 프로의 퀄리티는 못따라가죠. 귀 안에 들어가있는게 아니라 밖에 겉도는 소리니까 어쩔 수 없어요. 그냥 콘서트에서 노래를 듣는 느낌이랄까. 안좋은점은 그냥 노이즈 캔슬링이 아예 없다고 생각하고 써야해요. 세상과 그대로 연결된 느낌 ㅋㅋ. 머, 본인은 시끄러운곳에 가는 일이 없으니 크게 문제점 되진 않아요. 오히려 대화할때 더 편하달까.


완전 귀여운 케이스 커버도 샀어요. 한달 전에 구입한건데 오늘옴.

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